화순군, 여름철 수인성·식품매개감염병 주의 당부

  • 즐겨찾기 추가
  • 2024.07.14(일) 16:52
건강
화순군, 여름철 수인성·식품매개감염병 주의 당부
손 씻기, 음식물 익혀 먹기 등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
  • 입력 : 2024. 07.08(월) 19:18
  • 김수근기자
[공간뉴스 = 김수근기자] 화순군(군수 구복규)은 7월부터 무더위와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됨에 따라 세균 증식으로 인한 수인성·식품매개감염병 주의를 당부했다.

수인성·식품매개감염병이란 주로 오염된 물이나 식품 섭취로 인해 설사, 구토, 복통 등 위장관 증상이 발생하는 질환으로 기온이 상승하는 여름철에 기승을 부려 집단발생까지 이어질 수 있기에 더욱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.

이와 함께 여름철에는 비브리오패혈증에도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. 해산물을 날로 먹거나 덜 익혀서 먹을 경우와 상처 난 피부가 바닷물과 접촉 시에도 감염될 가능성이 있다. 특히 비브리오패혈증은 만성 간 질환자, 당뇨병 등 기저질환자에게 치사율이 높아 예방이 중요하다.

이러한 감염병의 예방을 위해 △올바른 손 씻기 생활화 △음식 충분히 익혀 먹기 △물 끓여 마시기 △위생적으로 조리하기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.

박미라 보건소장은 “여름철 기온 상승으로 수인성·식품매개감염병 및 비브리오패혈증 발생 위험이 커졌다”라며, “감염병 예방을 위해 30초 이상 손 씻기, 안전한 음식과 물 섭취 등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”를 당부했다.
김수근기자 iggnews91@naver.com
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
광주권
전남권